현재 위치
  1. 게시판
  2. EVENT

EVENT

갤러리입니다.

  • 이미지형으로 보기
  • 리스트형으로 보기
  • <기사> 모던 한글-자음과 모음으로 만든 모던 디자인 - 매일경제


    소로시의 제품 개발 의도를 너무나 매력적으로 잘 해석해준 내용이어서 공유합니다.

    마음속에 늘 품고 있으나 글로 표현하는 것은 다소 어려운 부분이 있는데요.

    멋진 필력으로 좋은 내용 담아주신 한희(문화평론가)님께 감사 말씀 전합니다.




    https://www.mk.co.kr/news/culture/view/2019/08/629241/?fbclid=IwAR3FtcTV5erqpph6n8AROR8t_NcX2ALLa78t4xuff67k8ZrL7emX3UsyPWU


    <기사> 모던 한글-자음과 모음으로 만든 모던 디자인

    1970년대 간판을 연상케 하는 레트로 스타일의 유행을 말하려는 것이 아니다. 한글을 해체하고 조합하여 미니멀하고 글로벌한 디자인으로 재해석하는 어메이징한 작업을 말하는 것이다. 그게 가능한가? 가능하다!


    한글 디자인이 유행이다. 영어 알파벳으로 상표를 혹은 패키지를 디자인해야 멋스럽다는 강박은 다양한 한글 서체의 개발과, 전통 문화에 대한 젊은 아티스트들의 사랑과, 뉴트로 문화의 결합으로 서서히 사라지고 있다.

    하지만 지금부터 하고자 하는 이야기는 좀 차원이 다르다. 상표나 패키지 디자인이 아니라 일상적인 생활 소품(말하자면, 커피 잔이나 물컵 같은)에 한글을 입혀 동시대적인 세련됨을 표현하는 작업을 말하는 것이니까. 매일 쓰는 컵, 접시 등의 식기에 한글을 더한다는 상상? 보통 잔칫집에서 사은품으로 받아 온 컵이나 개업 기념 상호가 박힌 머그잔이 떠오를 것이다. 아무리 한글이 유행이라고 해도 매일 쓰는 커피 잔에 박힌 한글이 상상이 안 가는 이유다. 그래서 김선영 작가의 영민한 아이디어와 뚝심으로 탄생한 ‘소로시’를 마주하면 누구나 감탄하게 된다. ‘아, 한글이 이렇게 디자인될 수도 있구나!’ 하고. 작가는 한글의 두 축, 자음과 모음의 조형적 아름다움을 나타내기 위해 최대한 단순하고 간결한 선을 사용한다. 자음과 모음이 타이포그래피가 아니라 패턴 그래픽으로 보이도록 만들었다. 조형적으로 탁월한 한글을 보다 아름답게 활용하고 디자인한 제품은 왜 없을까 생각하던 차에 직접 용기를 낸 것이다. 한국의 대표 문화 요소인 한글을 사용하면서도 지나치게 전통적이지 않을 것, 이것이 그녀의 다짐이었다. 전통을 강조하면 올드해 보이기 쉽고 그렇게 되면 젊은이들이 사용하기 힘들어 파급력이 커지기도 힘들 테니 말이다. 그래서 탄생한 것이 ‘소로시’의 한글 패턴 세라믹 시리즈다. 한글을 재해석해서 리듬을 주고 강약을 주어 북유럽의 패턴처럼 사랑스럽게 변신시켰다. 사용되는 컬러는 화이트와 블루. 조선 시대 청화 백자의 미감을 살린 것이지만 모던하게 풀다 보니 그 어느 때보다 글로벌한 감각으로 승화됐다. 수년 전 한글을 소재로 풀어낸 디자이너 이상봉의 의상이 해외 컬렉션에서 주목을 받기도 했고, 밀라노 등지에서 한글을 적용한 국가 대표 디자이너들의 전시도 있었지만, 우리 일상에서 친근하게 인기를 끌지는 못했다. 오히려 최근 한글 디자이너 이용제의 손에서 탄생한 바람, 꽃길 등의 서체가 감성적 메시지를 담아 상업 디자인에 자주 활용되면서 한글 특유의 감수성이 마음을 울리는 중이다. 가수 아이유의 리메이크 앨범에 적힌 ‘꽃갈피’라는 세 글자가 주는 그 한글 타이포그래피가 우리에게 던지는 잔잔한 감수성 같은. 이 와중에 한 걸음 더 나아가 텍스트가 주는 메시지라고는 하나 없는, 기호적인 의미의 한글을 해체하고 패턴화하는 건 일종의 모험이 아닐 수 없다. 영화 ‘나랏말싸미’에 이런 대사가 나온다. “세상에서 가장 쉽고 아름다운 문자가 왜 안 된단 말인가?” “모음은 점 하나로 끝낸다.” 우리 선조가 한글에 담아놓은 진심, 세상에서 가장 쉽고 아름다운 조합. 그리고 가장 간결한 조합. 이 정체성을 살려 널리 알리기 위한 젊은 작가들의 열정이 소로시 그릇에 고스란히 담겼다.


    무엇보다 쉽고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디자인의 생활용품이라는 점은 선조들의 정신을 그대로 이어 가고 있다고 봐야겠다. 작가는 한글을 패턴화하는 것에서 더 나아가 산수화의 구석구석을 살펴 중요 요소들을 패턴화하고 이를 생활 용품에 적용하고 있다. 전통적인 요소를 전통적으로 보이지 않게 디자인하는 것, 하지만 그 근본은 지켜내는 일을 다각화하는 것이다. 한국 자체의 힘이 담긴 콘텐츠가 그 어느 때보다도 간절한 요즘. 이 작은 움직임이 엄청난 글로벌 파워가 될 날이 머지 않았다. [글 한희(문화평론가) 사진 본리빙(vonliving)]


    [본 기사는 매일경제 Citylife 제692호 (19.08.20) 기사입니다] 


  •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 '우리 강산을 그리다'

    <소로시 산수화 시리즈>
    소로시의 모든 산수화 시리즈는 7월 23일 부터 시작된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 ‘우리 강산을 그리다 – 화가의 시선, 조선시대 실경산수화 展’과 연계되어 판매되고 있습니다.

    처음으로 소로시 산수화 시리즈 전 제품을 소개하는 자리인데요. 많은 관심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전시 내용도 너무나 알차고 공간도 멋지고 꼭 들러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뜨거운 여름, 국립중앙박물관 특별관으로 놀러오세요.


    The illustration and patterns on the sorosi products are inspired by Sansuhwa, Korean landscape paintings in Joseon Dynasty. -
    sorosi Sansuhwa series available at the artshop in National Museum of Korea. It is a great pleasure that we introduce and sell our new productds related to the special exhibition in National Museum of Korea. Please check details below.


    Location
    Special Exhibition Gallery (1st floor, Permanent Exhibition Hall)
    DateJul-23-2019 ~ Sep-22-2019


    Through the Eyes of Joseon Painters: Real Scenery Landscapes of Korea
    The National Museum of Korea is pleased to present the special exhibition Through the Eyes of Joseon Painters: Real Scenery Landscapes of Korea featuring real-view landscape painting (實景山水畵, silgyeong sansuhwa) from the Joseon Dynasty. Real scenery landscape paintings depict actual mountains and streams from the physical surroundings. The tradition of real scenery landscape painting began in the Goryeo Dynasty and was enriched during the Joseon era. As sightseeing tours of scenic spots became popular among the literati, Korean people grew increasingly aware of the value and beauty of the Korean landscape. This special exhibition focuses on the perspectives of the painters who portrayed actual views of the Korean landscape.

     

     

     

     

     

     

     

     

     


    .

  • [DDP 서울디자인브랜드 기획전]

    [DDP 서울디자인브랜드 기획전]
    DDP 기록관(배움터 3층)에서 4월 26일(금)부터 8월 25일(일)까지 ‘서울디자인브랜드 기획전’이 펼쳐집니다.
    소로시 제품들도 전시 중이어서 살짝 담아왔습니다.

    조금은 복잡한 구조의 자하하디드의 건축물을 탐험하듯 보는 재미도 있으니 공간 구경도 하고 전시도 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전시 중인 제품들은 배움터 1층 매장과 살림터 1층 디디피 스토어에서 구매 가능합니다.
    전시는 8월까지 이어집니다.

    2019. 04. 26 ~ 2019. 08. 25
    배움터 3층 DDP 기록관
    화요일~목요일, 일요일 10:00~19:00 / 금요일~토요일 10:00~21:00 (※ 매주 월요일 휴관)

    Seoul Design Brand Exhibition in DDP MUSEUM(DDP Archives)
    sorosi products on display.
    An archive containing DDP design models and architectural records
    .

    Hours : Tues-Sun 10:00-19:00 / Fri & Sat 10:00-21:00
    Closed on Mondays
    Location: 3F, Museum .


    전시 중인 제품들은 디자인 플라자(DDP) 스토어에서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산수화 라인(머그/코스터)과 한글 에코백 등 구석구석 자리잡고 있는 소로시 제품들을 담아왔어요.
    전시관이 있는 <배움터>입구와 살림터 1층에 자리잡은 DDP STORE 두 곳입니다.

    롭게 오픈하는 DDP 스토어에서 반갑게 만나요.

    늘 고맙습니다!

    운영안내
    운영 시간 : 평일 10:00~21:00 / 주말 또는 공휴일 10:00~22:00
    휴점일 : 매월 셋째주 월요일
    매장 위치 : 살림터 1층 D5 입구에 위치

    판매상품
    DDP 기념품
    서울 상징 관광 기념품

    sorosi products are available in DDP Store in Dongdaemun Design Plaza(DDP), located in central Seoul. DDP is a multi-cultural complex located at Dongdaemun History & Culture Park Station in Seoul, Korea. We are so pleased to introduce our products in this splendid place.
    thank you so much as always.

    DDP STORE 01 - MUSEUM(Design Exhibition Hall) B2F
    DDP STORE 02 - DESIGN LAB(Design Shop) 1F .
    DDP STORE 20% OFF - 4.26~5.20 -

    Come visit us!
    Hours: 10:00-21:00 / Weekends & holidays 10:00-22:00
    Closed on the third Monday of every month
    Store location :Near the D5 entrance (1F, Design Lab)

    Items sold
    DDP souvenirs
    Souvenirs related to symbols of Seoul


     

     

     

     

     

     

     

     

    디디피 전시 사이트

  • 제 25회 띵굴시장 참가합니다.

    <소로시 x 띵굴시장>
    성수에서 열리는 제25회 띵굴시장!
    소로시도 참여합니다

    이번 띵굴에서는 기존 패턴 그릇들을 비롯해 다양한 색상 시리즈와

    샘플 제품들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니 초여름 주말, 성수동으로 꼭 놀러오세요.


    @thingool_official 

    ———————-
    띵굴시장을 기다리는 분들에게 기쁜 소식을 하나 들고 왔어요.
    ⠀⠀ ⠀⠀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셨던,
    성수동에서 열리는 띵굴시장 ‘성수숲’을 소개합니다.
    ⠀⠀ ⠀⠀
    ◽️[스물다섯 번째 띵굴시장]
    ◽️6.29(토) ~ 6.30(일)/오전 11시 ~ 오후 6시
    ◽️성수S팩토리 & 성수연방
    ◽구매 물품 보관, 배송 서비스 제공
    ◽가족과의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가족 사진관 운영
    ⠀⠀ ⠀⠀
    싱그럽게 솟아나는 한 여름날에 성수에서 스물다섯 번째 띵굴시장이 열립니다.
    ⠀⠀ ⠀⠀
    올해 첫 서울에서 열리는 띵굴시장.
    더 가까운 곳에서 더 많이 만날 생각에 더 설레네요.
    ⠀⠀ ⠀⠀
    바삐 돌아가는 서울의 한가운데서 모든 이들의 쉼터가 되어주는 서울숲처럼,
    성수의 띵굴시장이 아늑하고 마음을 보듬어주는 성수숲이 될 거에요.
    ⠀⠀ ⠀⠀
    언제나처럼 좋은 상품을 좋은 가격에 만나고
    소소한 살림 거리를 만나고
    파는 사람, 사는 사람 모두가 만나
    마음을 나누어 보아요.
    ⠀⠀ ⠀⠀
    한여름의 싱그러운 날
    우리 성수에서 만나요.


    띵굴 오피셜(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thingool_official/


    소로시 sorosi

    https://www.instagram.com/sorosi_living/

  • 제 24회 띵굴시장 참가

    이틀간 송도에서 열린 제 24회 띵굴시장 잘 마무리했습니다.

    미리 홈페이지에 공지를 못한 점 너무 죄송합니다.

    제 25회 띵굴시장은 6월말 성수동에서 열리고요.

    소로시도 물론 참가합니다.


    띵굴시장은 첫 참여였는데요. 정말 좋은날 좋은곳에서 즐거운 시간 보냈습니다.

    많은 덕담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적극적으로 제품 개발에 의견을 주신 분들도 계시고

    일부러 송도까지 찾아주신 기존 고객분들도 너무 고맙고 반가웠습니다.


    행사를 준비해주신 띵굴시장 스탭분들도 고객과 셀러 사이를 오가며 정말 헌신적으로 노력해주셔서 감동 받았습니다.

    여러 셀러들의 수익금 일부를 모아서 기부하신다고 하니 그 취지도 너무나 좋습니다. 모두들 정말 반가웠어요.


    다음 띵굴은 서울 성수동에서 열립니다.

    6월 마지막주 성수동에서 뵙겠습니다.


     

    사진 : Thingool official




    사진 : 소로시 sorosi


  • 소로시 2019 힐링페어 참가

    올해 두 번째 페어 참가 소식을 전합니다.
    지난해 소로시는 문화 콘텐츠를 기반으로 하는 기업으로 선정되어
    한국문화정보원의 지원을 통해 다양한 제품들을 개발할 수 있었습니다.
    올해도 좋은 기회로 이어져 2019 힐링페어에서 또다시 인사를 드리게 되었어요.

    나에게 주는 101가지 선물!
    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브랜드들이 참여합니다.
    작년에 비해 참가 업체들이 더욱 다양해졌어요.
    일본의 유기농 엑스포에서 파트너사로 참여를 하네요. https://organic-expo.jp/

    소로시는 이번 페어에서 그동안 준비해온 신제품 소개와 여러 제품들을 선보입니다.
    오셔서 즐거운 시간 만드시길 바랍니다.

     

     

     

     

     

     


  •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 2019 Creators' Ground 2019

    크리에이터스 그라운드 2019 참가
    CREATORS GRAOUND 2019

    ♢ 코엑스 D홀 A21 소로시 sorosi
    ♢ 2019년 2월 22(금)~24(일)
    ♢ 10:30~ 6:30

    http://creatorsground.co.kr




     

     

     

  • 2018년 공공저작물 이용활성화 워크숍 및 시상식

    2018년 12월 백범김구기념관에서 한국문화정보원과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으로

    새롭게 개발한 다양한 제품들을 소개하는 신제품 소개 행사가 있었습니다.
    여러 경로를 통해 소로시를 알릴 수 있어서 정말 기쁘고 감사한 마음입니다.

    더욱 아름답고 유용한 제품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 2018 공예트렌트페어 '소로시' 참가

    공예트렌드페어 2018에서 만나요!


    공예트렌드페어 2018에 참가해서 멋진 시간을 보냈습니다. 공예 플랫폼 [아이디어스 idus]에서 30여명의 작가(브랜드)들과 함께했습니다. 올해 역시 멋진 작품과 제품들로 가득한 전시였습니다. 디자인과 공예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에 초대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새롭게 제작한 한글 라인들은 마지막 준비를 마치고 2019년에 반갑게 인사드리겠습니다.

    늘 고맙습니다.


  • [한옥한글] 한옥과 한글 타이포그라피의 만남




    많이들 오셔서 깊어가는 가을을 즐기시길 바랍니다.


    #Repost @namsangol_official [남산골한옥마을] 한옥한글
    ⠀⠀⠀⠀⠀ ⠀ ⠀⠀⠀⠀⠀⠀ ⠀⠀⠀⠀⠀ ⠀⠀⠀ ⠀ ⠀⠀
    한옥과 한글 타이포그래피의 만남! 2018 남산골한옥마을의 기획전시 <한옥한글>이 다가오는 11월 6일(화) 찾아옵니다~ '한옥'과 '한글'을 주제로 한 이번 기획전에는 무용, 도자, 설치미술 등 일곱그룹의 예술가들의 선보이는 다양한 예술작품들이 한옥마을 곳곳에서 전시될 예정인데요. 늦가을 한옥마을에 방문하셔서 고즈넉한 한옥의 정취와 한글의 아름다움을 직접 눈으로 확인해보셔요😝 ⠀⠀⠀⠀⠀ ⠀ ⠀⠀⠀⠀⠀⠀ ⠀⠀⠀⠀⠀ ⠀⠀⠀ ⠀ ⠀⠀
    ▶️일 시 : 11월 6일(화) ~ 12월 2일(일) 10:00-19:00
    ▶️장 소 : 남산골한옥마을 가옥 일대

  • 2017 문화데이터 활용 사례집

    2017 문화데이터 활용집에 소로시 대표 제품인 한글 시리즈가 실렸습니다.

    제품을 개발하고 선보이기까지 소로시에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가 자세하게 담겨있습니다.


     

     

     

     

     

     

  • 2017 브에노스아이레스 국제 도서전 Buenos Aires International Book Fair

    <아르헨티나 국제 도서전에서 만난 소로시>

    Buenos Aires International Book Fair


    2017년 5월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는 매우 큰 국제 도서전이 있었습니다.

    상당한 규모에 활기가 넘친 행사였는데요. 한글 콘텐츠가 정말 큰 인기를 얻었다고 합니다.

    감사하게도 소로시의 그릇 제품들이 한국관에서 전시가 되는 큰 영광을 누렸습니다.

    이번 국제도서전은 다양한 계층의 현지인에게 한국 문화를 알릴 수 있는

    최고의 문화 홍보 플랫폼이었다는 평가가 있었는데요.

    작은 부분이나마 담당하게 되어서 기쁩니다.

     앞으로 이어지는 다양한 작업들과 제품들도 기대해주세요.


    좋은 기회를 주신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한국문화원에도 감사를 드립니다.




     

     

     



TOP